LOADING.

Razer Blackwidow X Series (레이저 블랙위도우 X 시리즈)

예전에 Razer Mamba 리뷰에서 대부분의 PC에는 두 종류의 입력장치가 달려 있다고 말한 적이 있습니다. 하나는 마우스, 그리고 나머지 하나가 바로 키보드였죠.

많은 분들이 게이밍 마우스에 대해서는 그 필요성을 강력하게 주장하곤 합니다. 그도 그럴 것이, 어느 게임이고 간에 PC게임에서 마우스란 목표를 지정하는 포인팅 디바이스로서 전체 게임 컨트롤러 중에서도 핵심적인 역할을 해내기 때문입니다. 스타크래프트건, 배틀필드건, 아니면 검은사막이건 어딘가에 목표를 설정하고 시점을 변경하고 오브젝트를 빠르고 정확하게 지정하려면 좋은 마우스는 필수입니다.

하지만 마우스와 다르게 게이밍 키보드에 대해서는 많은 사람들이 이런 기능적인 면모보다는 좀 다른 부분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표적으로 ‘키감’ 이 있지요. 이 키감이라는 것은 키를 누르는 깊이, 반발력, 누를 때의 소리, 키압 등으로 요약되는데, 사실 개인적인 취향이 매우 강하게 반영되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어떤 사람은 기계식 키보드를, 어떤 사람은 무접점 키보드를, 어떤 사람은 펜타그래프 키보드를 선호하고, 심지어 기계식 키보드라는 하나의 카테고리 내에서조차도 청축, 적축, 갈축, 흑축 등 매우 다양하게 취향이 갈립니다.

그러나 트렌드는 분명히 존재합니다. 디자인 면에서는 비키 스타일이 최근 들어 각광받고 있고, 작동 방식은 기계식 청축이, 그 외 기능 면에서는 RGB LED 등이 대중화되어가며 미투(Me-too) 제품을 낳고 있습니다.

오늘 소개할 Razer Blackwidow X 시리즈는 이러한 트렌드를 좇아 레이저가 내놓은 신제품입니다. 기존의 Blackwidow 제품이 갖고 있던 LED 백라이트 기능을 그대로 갖추면서, 동시에 청축과 유사하지만 수명이 좀 더 길다고 주장하고 있는 레이저 녹축, 그리고 대중적인 체리 청축을 사용하였고, 잘 안 쓰이고 불편하다는 평가를 받던 좌측 매크로 키를 과감히 삭제하고는 섀시를 금속 재질로 일신하였습니다.

과연 최근 트렌드에 부합하면서도 레이저만의 특징을 잘 살렸는지, 지금부터 확인해 보겠습니다.

BlackwidowX

Unboxing
20160507_215335-33
먼저 CHROMA 제품부터 살펴봅시다. 전면에 제품 이미지가 표시되어 있으며, 방향키 부분만 뚫려 있어서 눌러볼 수 있도록 만들어졌습니다. 키보드 상품의 특성상 직접 입력을 해야만 그 특징을 알 수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포장은 매우 실용적이죠.

20160507_215500-35
박스 뒷면에는 제품특징을 설명하는 간단한 일러스트가 있네요. 한국어 안내문이 밑에 짤막하게 표시되어 있습니다.


위, 아래쪽은 제품명과 구성품, 시스템 요구사항, 키보드 레이아웃이 적혀 있습니다.
Circuitboard.co.kr에서 리뷰하는 제품은 US Layout입니다.

20160507_215727-38
박스를 오픈하면 CEO의 메시지와 함께 플라스틱 커버에 덮여 있는 키보드 본체가 나타납니다.

20160507_220301-42
키보드, 제품 보증서. 아주 간단한 구성이죠.

20160624_215033-62
20160624_215059-63
이번엔 ULTIMATE 제품입니다. CHROMA 제품과 다르게 종이 박스에 레이저 로고가 새겨져 있고 키감을 확인해 볼 수 있는 부분도 존재하지 않습니다. 상자의 디자인은 전체적으로 Razer Blade Stealth 리뷰에서 보았던 것과 유사합니다.

20160624_215143-64
상자를 개봉하면 Blackwidow X Chroma와 비슷한 내부를 볼 수 있습니다.

20160624_215315-66
구성품 역시 다를 것 없습니다. 키보드, 설명서 및 보증서. 간단합니다.

20160624_215437-67
기간 한정으로 제공되었던 사은품인 Razer Keycap Keychain입니다. 열쇠고리인데 키캡이 달려있습니다.

20160624_215508-68
음… 이쁘군요.

Design
20160507_220451-46
키보드 하단 중앙부에 보면 이렇게 Razer 로고가 있습니다. Blackwidow를 쓰셨던 분이면 아시겠지만, 여기조차도 LED가 들어오며, 커스터마이징 역시 가능합니다.

20160507_220523-47
20160507_220634-50
키보드는 스켑스컬쳐2 방식이 적용되어 열 별로 서로 다른 각도의 키캡이 부착되어 있으며, 곡면을 만들어 타이핑을 편하게 합니다. 또한 비키 스타일로 제작되어 먼지 청소 등 유지보수가 쉽지만, 반면에 LED 반사판이 키보드 상판 전체에 부착되어 있지 않아 LED 조명이 반사율이 낮은 키보드 섀시에 그대로 향하고, 따라서 LED 밝기는 동일 구조의 일반 키보드에 비해 낮게 느껴지는 단점이 있습니다.

상판은 메탈 재질로 되어 있으며, Razer Blade Stealth의 아노다이징 처리된 알루미늄과 동일한 질감 및 색상 특성을 갖습니다. 키캡은 ABS 재질로 되어 있는데, 고급화 전략을 내세울 거면 PBT 키캡이 더 적절해 보입니다. 다만 상판과의 색상 조화는 썩 훌륭합니다.

20160507_220742-54
20160624_231254-80
뒷면은 무광의 검은 플라스틱으로 제작되어 있습니다. 가운데에는 제품 시리얼 넘버와 모델 넘버, 인증사항이 스티커 형태로 붙어 있습니다.

20160507_220802-55
20160507_220910-58
뒷면 상단을 보면 홈이 일직선으로 나 있는 걸 볼 수 있는데, 이게 바로 케이블 정리용 홈입니다. 여기에는 돌기가 일정 간격으로 나 있어 케이블을 고정시킬 수 있으며, 고정된 케이블은 힘으로 잡아당기지 않는 이상 잘 빠지지 않습니다. 또 이렇게 하면 케이블이 지면에 직접 닿지 않기 때문에 케이블이 쓸려서 마모될 걱정도 덜 수 있습니다(물론 편조 케이블이 그 정도 가지고 닳는 일은 거의 없습니다만).

20160507_220951-61
20160507_220945-60
키보드 높이조절 받침대는 사용시 키보드 후면을 기본 높이에 비해 1cm가량 올려줍니다. 높은 책상이나 낮은 의자를 쓸 경우 요긴하게 쓸 수 있습니다. 하지만 고급형인데, 2단계로 조절 가능한 받침대를 쓰는 것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Features
20160624_220410-71
Blackwidow X 시리즈는 백라이트에 따라 두 제품으로 나뉩니다. 1680만 컬러 색상을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은 CHROMA, Razer의 시그니처 컬러인 그린 색상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ULTIMATE라고 부르죠. 둘은 외형적으로 보았을 때는 조명 외에 전혀 차이가 없어 보입니다.

20160624_220631-72
실제로 어두운 환경에서 조명을 활성화하면 이러한 차이가 납니다.


좌측이 ULTIMATE, 우측이 CHROMA입니다.

20160624_225021-76
20160624_225008-75
위쪽이 CHROMA, 아래쪽이 ULTIMATE입니다.
CHROMA 제품의 경우 RGB LED의 특성상 일부 색의 경우 어두운 환경에서는 잘 보이지 않기도 하기에 조그마한 반사판을 키 스위치 위쪽에 삽입했습니다만, ULTIMATE 제품의 경우 단색이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이러한 배려를 할 필요가 없어 반사판 없이 조명 LED만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 CHROMA 제품의 경우 이러한 이유로 Razer 녹축으로만 출시가 되는 반면, ULTIMATE 제품의 경우 Razer 녹축과 Cherry MX 청축 중에서 고를 수 있습니다. 단, Razer 녹축 사용 제품의 경우 $10 더 비쌉니다.

한편, Blackwidow X 시리즈에서는 기존의 각진 폰트가 아니라 좀 더 산세리프체에 가까운 느낌의 Titillium 폰트를 키캡 각인에 사용하기 시작했습니다. Titillium 폰트는 Razer Blade Stealth 등 최근 Razer 제품에 공통적으로 사용되기 시작했으며, Circuitboard.co.kr에서도 사용 중입니다.

20160624_225057-78
20160624_225048-77
위쪽이 CHROMA, 아래쪽이 ULTIMATE.
따라서 보시는 것처럼 파장이 짧고 상대적으로 명도가 낮게 인식될 수 있는 푸른색 계열 색상도 반사판 덕에 녹색에 비해 크게 뒤지지 않는 수준의 밝기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20160624_225205-79
CHROMA 제품과 ULTIMATE 제품의 밝기 비교.


위의 영상을 통해 조명 효과를 비교할 수 있습니다.

동영상 말미에 오버워치 CHROMA 기능에 대한 데모가 짧게 나오는데, Blackwidow X ULTIMATE는 반응하지 않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녹색 조명으로도 작동하지 않으며, Chroma 제품군에만 게임 고유의 조명 효과가 적용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소프트웨어 지원은 전반적으로 차이가 없습니다만, 몇몇 부분에서 조명 효과에 따른 약간의 기능 지원 여부가 갈립니다.


SynapseC3
실제로 조명 효과를 담당하는 메뉴에 들어가보면, CHROMA 제품은 설정 메뉴에서처럼 CHROMA 조명 동기화같은 부가 기능이 더 많습니다. 또 효과 설정기에서도 CHROMA 제품은 모든 색을 다 쓸 수 있지만, ULTIMATE 제품은 녹색으로 제한됩니다.

SynapseC6
SynapseC7
물론 CHROMA 조명 효과 앱 사용 또한 CHROMA 제품만 사용할 수 있죠.


이외의 기능은 두 제품 다 동일합니다. 가령 게임모드에서 Windows 키 등을 비활성화시킨다던가,


매크로를 추가한다던가,


통계 기능을 활성화하고,


어떤 키가 많이 눌렸는지 비율을 확인하는 것 또한 모두 동일합니다.

Performance
20160624_220351-70
두 키보드(Razer 녹축, Cherry MX 청축)를 모두 타건해 본 소감을 말씀드리자면, 일반 사용자 입장에서 둘의 차이를 느끼기는 매우 어렵습니다.

물론 약간의 차이는 있습니다. 일례로, 녹축은 청축에 비해 눌렀을 때 좀 더 빨리 인식됩니다. 바꿔 말해, 클릭 깊이(Actuation Point)가 더 얕다는 이야기입니다. 실제로 Razer의 제품 페이지를 보면 일반 스위치(아마도 청축)에 비해 0.3mm가량 깊이가 얕은 것으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그 정도가 그리 크지는 않아서 평소에 Cherry MX 청축을 사용하던 분이 아니라면 이 부분에서 차이를 느끼기는 쉽지 않을 것입니다.

아쉬운 점이 있다면 Razer 오렌지축(Cherry MX 갈축과 유사) 제품이 없어 조용한 환경에서의 사용을 원하는 사용자는 어쩔 수 없이 Blackwidow Stealth 시리즈를 고집할 수밖에 없다는 점입니다.

한편, 스페이스 바 등 롱키는 체리식 스테빌라이저가 아닌 커스텀 제조사들의 일반형을 따르고 있습니다. 따라서 스페이스 바 타건시 철심 소리가 납니다.

타건음은 직접 들어보시기 바랍니다.


Razer Blackwidow X CHROMA


Razer Blackwidow X ULTIMATE

녹음 장비 : Razer Seiren, Pop Filter for Seiren, 30cm Distance, Cardioid Mode

타건감 자체는 좋은 편에 속했으며, 소음은 청축 특성상 꽤 큰 편이었고 이와 유사한 구조인 녹축도 그 범주에서 벗어나지는 않았습니다. 키캡 또한 곡면형으로 설계되어 있어 장시간 타건에도 손가락이 아프지 않습니다.

그러나 문제는 스위치나 키캡이 아니라 키보드 자체의 외형에 있었습니다. 너무 높은 키보드의 높이에 팜레스트까지 없다보니, 장시간 타이핑시 손목이 아파서 견딜 수가 없더군요. 결국 의자 높이를 다소 낮추고, 손목이 아니라 팔목으로 손을 지탱하는 식으로 해결하니 어느 정도 해결이 가능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팜레스트가 있는 것에 비하면 그다지 편하다는 느낌은 받지 않았습니다. 또 이러한 해결 방법은 책상 끝이 각진 장소에서는 쓸 수 없는 방법이기도 하죠.

제품 디자이너가 미적인 면만 추구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만, 10만원대를 넘어 CHROMA 제품의 경우 20만원대도 넘는데 팜레스트 하나 넣을 생각조차 하지 않은 것은 상당히 실망스럽습니다.

아니면 애초에 팜레스트가 필요 없는 디자인으로 만들던가요.

Wallpaper
Razer Blackwidow X 시리즈는 자사 Blackwidow 시리즈가 히트를 친 이후 트렌드가 바뀌자 이에 맞춰 내놓은 스핀오프 격의 제품군입니다. 비키 스타일, 메탈 바디라는 최근 트렌드에 발맞추면서도 자사 고유의 디자인 아이덴티티, 조명 및 매크로 기능을 유지한 채로 출시되어 하이엔드 키보드 시장에서 Corsair 등의 타사 제품과 맞붙게 될 것입니다. 이에 걸맞게 자체개발 자사 녹축 탑재, 비키 스타일 키보드에서도 조명 효과를 느낄 수 있도록 반사판 강화, 마지막으로 기존 CHROMA 기능 및 앱과의 호환도 신경써서 출시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몇 가지 개선점이 보이며 그 중 일부는 사용자 경험과 직접적으로 연결되어 있어 빠른 보완이 필요합니다.

첫번째는 ABS 키캡입니다. 리뷰 시점에서 ABS 키캡 자체가 문제의 소지가 되지는 않았습니다만, 향후의 내구성을 생각한다면 PBT 키캡을 사용하여 내구성을 높이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키캡 자체에 뭔가 특별한 착색을 할 필요 없이 조명효과 구현을 위한 투과율만 구현하면 되므로 이 부분의 개선은 비교적 쉽게 이루어질 수 있다고 봅니다.

두번째는 조금 전에 언급했던 팜레스트 문제입니다. 높은 키보드 섀시에 비해 팜레스트는 없으므로 손목의 피로를 유발합니다. 이는 액세서리 별매로 해결될 일이 아니며 반드시 팜레스트를 기본 탑재하거나 장착 가능한 파츠로서 패키지에 포함시켜 소비자가 직접 사용 여부를 선택할 수 있게끔 해야 할 것입니다.

이상의 내용들을 종합해 보면,
1. 뛰어난 Razer만의 디자인, 조명 효과, 그리고 체리 청축과 매우 유사한 자체 개발 스위치
2. ABS 키캡 채용으로 장기간 사용시 내구성에 의문이 들며, 팜레스트 문제는 매우 치명적
3. 사용시 소음이 큰 제품이므로 차후 Stealth 제품의 발매 필요

이 제품을 살 것 같은 사람들

1. 뛰어난 디자인의 비키 스타일 키보드를 원하는 사람
2. 오버워치, 라오툼 등 조명 효과 지원 게임을 즐기는 사람
3. 기존에 Razer 제품을 사용하던 사람

이 제품을 안 살 것 같은 사람들

1. 팜레스트 없이 키보드를 사용하던 사람
2. 조용한 환경에서 컴퓨터를 사용해야 하는 사람
3. 중저가형 기계식 키보드를 찾는 사람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